Advertising

www.karnataka latina porno


안녕하세요,저는 무라트입니다,저는 28,1.72 높이 74 킬로 갈색 머리 젊은이,이
완전히 사실,나는 회사에서 일하고있어,어느 날
,내 컴퓨터에 앉아있는 동안,나는 전에 이메일로 보낸 사람으로부터 답장을 받았습니다
그리고 그는 나를 만나고 싶다고 말했고 우리는 채팅을 시작했습니다.
에르달 그들은 아내의 요청에 따라 결혼 한 부부였습니다. 그들은 환상을 만들기로 결정했다. 나는 할 수 있었다
그들을 믿지 마십시오. 나는 항상 전에 그런 이야기를 읽었지만 결코
그들 중 하나를 믿었습니다.

우리는 그 장소에서 만나자고 말했고 우리는 메시디예 마을에서 만났습니다. 그 남자는
32 세. 그는 나만큼 잘생기지 않았다. 우리는 1 시간 동안 담소를 나눴고 다시 만날 길을 나눴습니다.
내 아내는 저녁에 나를 불렀고
그녀는 당신과 만나고 싶다고 말했다. 나는 그녀가 준 주소로 갔다.
나의 심혼은 두드리고 있었다,우리는 먹는 것을 시작하고 그들은 그것을 첫째로 할 것입니다. 나는 몰랐다
우리 셋을 위해 이 일을 어떻게 해야 할까.
한 시간 후,새싹은 부엌에 갔다,나는 말했다,만약
당신은 에르 달라에 대한 준비,의 얻을 수 있습니다
시작
. 나는 당황하고 편안한 느낌을 시작했다
나는 그녀에게 말했다,에르달라다는 여기에서 옷을 벗기 시작했습니다.
그녀의 가슴을 핥고,나는 그녀의 드레스를 벗고,나는 그녀의 끈을 보았을 때,나는
이 에르 달의보다 훨씬 더 큰 있었기 때문에 둘 다 매우 놀랐다 기절하고 두꺼운 나는 새싹의 입에 넣어 그는 그의 입에 걸릴 수 없습니다 우리는 내가 그의 다리 사이에 새싹을 삽입하기 시작 새싹과 장소를 전환하고 나는 그것을 얻기 매우 어려웠다 내 거시기를 삽입하기 시작. 나는 당신의 남편이 당신을 전혀 성교하지 않았다고 말했다. 1 분 후 나는 새싹의 성기 안에 사정 이 시간 에르달은 밖으로 이동하기 시작

새싹의 입에 넣기 시작했고 다시 굳어지기 시작했다 에르달이 비웠다
그리고 그 대 붕괴 나는 그 새싹 공 계속되습니다
그리고 그 귓불 핥기 시 그는 거 기쁨
말했다 내가 도대체 당신은 아침까지
그리고 나는 그녀의 새끼와 그녀의 음부를 모두 핥고 있었다
새싹을 핥고 새싹을 비웠다,
그녀는 지금 찌르기 위해 구걸하고 있었다 나는 쏘기 시작했다 나는 내 신음 소리를 펌핑하기 시작했다 나는 신음했다
내가 아는 모든 위치를 시도 3 샷과
새싹은 화장실에 갔다 방법에 의해 에르달은 여전히 자고 있었다 나는 남자의 아내를 빌어 먹을 남자
우리 옆에 자고 있었다 나는 일어나서 화장실에 갔다
새싹은 욕조가 물 내 도구를 조정했다 만지작 거리는했다 철 같았다
다시 나는 지금 욕조에 다시 새싹의 음부에서 얻을 시작
그것은 완벽한 핑크 엉덩이 구멍을 그
이었다
시간
잠시 후,
나는 속도를 시 금 새싹 기쁨 대신 고 리 비명
엿 에 이 화장실 대 약 1 시간 나 던 그 에 이 화장실 에 2 게시물
,그녀가 결코 사정 한 적이 없었던 것은 처음이었고,그녀는 그런 기쁨으로 사정했다고 말했다.
아침에 05 시 경에 잠을 잤다 나는 아무 일도 없었던 것처럼 집을 떠났다
이제 매주 필리즈가 나를 부른다. 나는 그들에게 간다. 우리
아침까지 씨발

Already have an account? Log In


Signup

Forgot Password

Log In